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European/African/Asian

Σtella (Stella) / Up And Away (Limited Blue Vinyl, Loser Edition) *할인상품 (쟈켓 미세한 눌림자국) (해외배송 가능상품)
추천 New

기본 정보
Name Σtella (Stella) / Up And Away (Limited Blue Vinyl, Loser Edition) *할인상품 (쟈켓 미세한 눌림자국)
Price 31,500원
결제수단 카드 결제, 무통장 입금, 적립금, 실시간 계좌이체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Σtella (Stella) / Up And Away (Limited Blue Vinyl, Loser Edition) *할인상품 (쟈켓 미세한 눌림자국) 수량증가 수량감소 315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DETAIL VIEW

*쟈켓 모서리에 0.5cm 미만의 눌림 자국이 있습니다. 32,500-->31,500


Σtella makes her Sub Pop debut with the mesmerizing Up and Away, an old-school pop paean to the pangs and raptures of love. From the Greek folk-inflected get-go, we’re swept up in Σtella’s world – and it’s quite the captivating place to be.

The singer-songwriter joined forces with artist and producer Tom Calvert (aka Redinho), and it was a match made in Athens; the results are heavenly. Tom caught one of Σtella’s gigs on a visit to the city. He reached out, they started hanging out, and the pair soon clicked creatively. Both mention chemistry when asked about their collaboration and it’s clear, from what we hear, they had it in spades. The meld is seamless.

Σtella’s songs have always riffed on American and Greek mid-century pop but Up and Away doubles down on the vintage aesthetic. Tom says he styled the record “as if it was a rare gem from the ’60s found in a box of records in Athens,” and Σtella notes she was ready for a more “deeply Greek touch – it felt comfortable and right, smoothly fusing with the pop.” The bouzouki appears on a full five tracks played by Christos Skondras who, she says, “was brilliant at improvising,” while Sofia Labropoulou on the kanun “brought an insane amount of dreaminess to the last two songs. Having these amazing musicians play for Up and Away – I couldn’t be more grateful.”

While not exclusively a confessional artist, Σtella is always intimate – when she sings, it’s personal. She says she writes, “about things I feel passion for. Stories about me, about others, about all that’s there in love and war.”While she won’t be drawn out on more private inspirations for this album (“There were one or two interesting things going on in my life, but we won’t be going into those…”), Σtella will say she was, “in a very emotional state at the time, which came through in the lyrics and vocals.” And it’s true, her honeyed voice – layered in those unmistakable harmonies of hers – thrillingly runs the gamut from tender to terse, by turns bracing and smitten, aching and forlorn.

But it’s the lyrics that feel key. Across her output, Σtella has proven herself a strong storyteller, and Up and Away is no exception (the guise of the medieval bard she assumes on the cover is telling). Past releases have been studded with gem-like vignettes – a diverse array of stories set tightly together to form non-linear narratives unified by emotion. Her latest feels singular in that it seems to trace a longer-form tale across songs, with each track escalating the record’s erotic arc. Rollicking album opener “Up and Away” launches us headlong into an all-consuming affair. She’s caught, she shivers, thrilled by a new beginning, the sweetness of her vocals offset by vertiginous, blistering blasts of bouzouki. And so the sensual scene is set.

Languorous “Nomad” sees her fall deeper, groove slower into love. Imbued with a tender urge to understand the other, and tinged with sadness, the song ends with the rhythmic thrum of cicadas – nature too is calling out, courting a mate. “Manéros,” meanwhile, is a foreboding instrumental interlude threaded with driving virtuoso runs of improvised bouzouki shimmers. An 1881 study defines the manéros form as “a ballad of erotic passion bursting from a heart on fire, or a deeply charged lament for the loss of one’s beloved.” Consider this a spoiler for what’s to come.

“Charmed” opens with a disarming sixties “shoop” and lolls delightfully along, its feel-good surface bop hiding more melancholy truths – and insecurities. Not so “Another Nation,” which boasts all the strut and swagger of an artist happy to be stepping out. Here’s how love can feel: as joyous and beautiful and ridiculous as a flamingo galumphing forward to take flight. Boisterous “Black and White” drives home the vagaries of love (“you redirected, you changed your mind”) with a cyclical guitar riff at the song’s heart mirroring the lover’s spiraling complaint.

And then it hits: “Titanic” relays the relationship’s end in ways unexpectedly hopeful, plucking a constellation of endearing bygone names (John Borie, Laura Mae, and the like) from a list of the sunken liner’s survivors. With a breezy whistle, and propelled by bouncing staccato strums, Σtella makes it safe to shore, alone.

The album’s final three tracks are left to deal with the aftermath. Heartfelt “The Truth Is” leaps forward to a time when she feels “alright, but still I miss you every night.” Unable to justify why they’re apart, most everything falls away as the song builds to an emotional climax that has no need of words, with Σtella’s affecting voice left to melt into the bouzouki as she gives us an ever-surging series of sensational “ooos” that compellingly make her case.

Infectiously bassline-led “Who Cares” takes a more petulant, finger-pointing approach before toppling cheerfully into a boozy coping mechanism (“in a bottle we all fell”). But it’s mellow and reflective outro “Is It Over” that perhaps best distills Up and Away’s core concerns: the conflicting and conflicted emotions inherent in love, that live on in ways we can’t always understand or control. Love is like this record: when it’s over, you feel it still for time to come.


A1 Up And Away

A2 Nomad

A3 Manéros

A4 Charmed

A5 Another Nation

B1 Black And White

B2 Titanic

B3 The Truth Is

B4 Who Cares

B5 Is It Over

관련상품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2,750원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구매시 유의사항, 교환 및 반품안내

관련 문의는 csgimbab@gmail.com으로 연락주세요.

교환 및 환불 등은 상품수령 후 7일 이내에만 가능합니다.

상품이 개봉되어 있거나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상품수령후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개봉 후 발견된 불량에 대해서는 예외가 적용됩니다.)

한정수량만 제작된 상품의 경우 반품은 가능할 수 있으나, (잔여재고가 없을 경우) 교환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변심에 의한 교환 / 반품은 고객께서 왕복배송비를 부담하셔야야 합니다. (제품 불량일 경우에는 저희가 배송비를 부담합니다.)

경미한 재킷 주름이나 종이 눌림 자국 등은 반품/교환 대상이 아닌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종이로 만들어진 이너슬리브는 레코드와의 접촉으로 인해 배송 중 균열이나 찢어짐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프린트가 있는 이너슬리브가 파손되었을 경우는 이너슬리브를 1:1로 교환신청하실 수 있으나 프린트가 없는 기성품 이너슬리브는 반품이나 교환대상이 아닙니다.

바늘 및 톤암 무게 조절 기능(침압 조정 기능)이 없는 포터블 턴테이블 및 일체형 기기, 기타 보급형 기기에서는 정상적으로 생산된 레코드인데도 불구하고 재생 중 레코드가 튀거나 제자리 걸음을 하는 현상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는 입력된 신호를 읽는 톤암이나 바늘이 가볍거나 세팅이 잘못되었을 때 주로 발생하는데, 침압 조정이 가능한 기기 혹은 정상적으로 세팅된 기기에서 재생할 경우 정상적으로 재생이 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침압 조정 기능이 있는 턴테이블의 경우 튐이 발생할 때 침압 및 안티-스케이트 조정을 해주시고, 보급형 기기여서 확인이 불가능할 경우 csgimbab@gmail.com으로 연락을 주세요. 매장을 방문하시거나 저희한테 제품을 반송해서 확인을 하는 방법도 있는데 확인 후 이상이 없을 경우에는 다시 제품을 보내드립니다. (제품 불량이 아닌 경우 왕복택배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 턴테이블은 수평 및 정확한 각도 유지, 그리고 각 기기 및 레코드에 맞는 적정 침압값이 필요합니다.  

레코드는 재료를 가열해서 만드는 공정의 특수성으로 인해 디스크가 조금 휘어 있는 상태로 출고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로 인해재생에 이상이 있는 경우에는 반품이나 교환이 가능하지만, 미세한 휨으로 재생에 이상이 없는 경우에는 교환이나 반품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구매자 분들의 이해와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레코드는 직사광선에 잠시 두거나, 혹은 열기가 있는 바닥이나 물체에 잠시 두는 것만으로도 쉽게 변형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레코드 제조과정 중 가운데 구멍에 남은 이물질, 잔여물, 혹은 제조규격의 미세한 차이로 인해 레코드 스핀들에 레코드를 넣고 빼기 어려운 경우들이 있습니다. 이런 경우 칼이나 가위 등으로 쉽게 가운데 구멍 크기를 늘릴 수 있습니다. 유튜브에 관련 동영상이 많이 있으나 방법을 잘 모르실 경우 csgimbab@gmail.com으로 문의 부탁드립니다.

인터넷에 게시되는 컬러레코드 사진은 그래픽 작업을 통해 만든 사진이기 때문에 실제제품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며, 수작업으로 만들어지는 레코드 색상은 제품별 색상 혹은 모양(무늬)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컬러레코드를 만드는 작업의 특수성과 한계로 인해 짙은색 얼룩이나 반점 등이 표면에 남을 수 있습니다. 이는 일반적인 현상으로 불량이 아닙니다.

컬러레코드나 픽쳐디스크는 시각적 즐거움을 위해 불순물이나 필름 등을 추가해 제작하는 레코드입니다. 이로 인해 일반 레코드 대비 표면잡음이 증가할 수 있으며, 특히 염료를 표면에 뿌려 제작하는 스플래터 바이닐의 경우 일반적으로 틱잡음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편입니다. 구매시 이 점을 염두에 두시는 것이 좋습니다. 

서비스문의

REVIEW

게시물이 없습니다

Write All View

Q&A

게시물이 없습니다

Write All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