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김태춘 외 여러 음악가 / 허수아비들의 겨울잡담 (244페이지 책 + 음원 다운로드가 가능한 코드) (해외배송 가능상품)
추천 New

기본 정보
Name 김태춘 외 여러 음악가 / 허수아비들의 겨울잡담 (244페이지 책 + 음원 다운로드가 가능한 코드)
Price 14,000원
결제수단 무통장 입금, 카드 결제, 적립금, 실시간 계좌이체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김태춘 외 여러 음악가 / 허수아비들의 겨울잡담 (244페이지 책 + 음원 다운로드가 가능한 코드) 수량증가 수량감소 140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DETAIL VIEW

1.음반소개


허수아비레코드는 잘 알려지지 않은 레이블이다. 이름따라간다고 이들은 주로 논밭 위에 가만히 서있는 편이다. 그리고 땡볕아래 목마름을 견디며 조용호 <새로운 마을> ,김태춘의 <악마의 씨앗>과 신승은 <넌 별로 날 안좋아해> 등의 음반을 꾸준히 발표해왔다. 그런데 겨울이 되면 가을내내 논밭 위에 서있던 허수아비들은 어디로 가는지 생각해 본적 있나? 겨울에는 허수아비들이 옷을 멋지게 갈아입고 시내 또는 읍내에 놀러간다. 가서 술도 마시고 춤도 추고 노래도 부르면서 잡담을 나눈다. 그리고 겨울 그 한가운데 있는 성탄절. 허수아비들에게 겨울은 그냥 넘길 수 없는 계절인 것이다.

허수아비레코드에서 처음 발표하는 책 <허수들의 겨울잡담>은 20꼭지의 글과 가사 그리고 음악으로 구성이 된다. 신승은, 김일두, 김태춘, 도마를 비롯한 뮤지션 십여명과 ‘록’셔리’매거진으로 잘 알려진 현영석, '소심한 사람' 유재필 등 3명의 작가가 참여하였다. 겨울, 눈, 성탄절을 주제로 짧은 이야기 부터 긴 이야기 까지 잡담과 노래들로 가득하다. 

겨울은 항상 추위와 맞닿아있고 추위는 항상 전기장판과 맞닿아있다. 겨울은 혹독하지만 단순한 답을 준다. 모두가 전기장판 위에서 서로의 엉덩이를 맞대고 허수아비들의 글과 노래로 추운 겨울을 이겨내시길.(음원코드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2.저자 - 유재필, 현영석 외 16명

   

3.발행처 - 노르웨이의 숲X허수아비레코드


4.판형 - 105mmX160mm


5.페이지 - 244 


6. 목차


제목: 허수아비들의 겨울 잡담


허수아비에게 보내는 작은 글

첫 눈을 맞는 아프리카 사람

아름다운 우리인생

죄와 눈 그리고 은종

허수아비


남국의 크리스마스

12시 25분

산타클로스

다시 또,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 베이비

메리 크리스마스

살아있는 허수아비들의 밤


겨울염불, 경주 분황사에서

겨울참선

B급 사랑의 말로

비수기의 바닷가

인스타그램잡담

카페잡담

필독


트랙리스트 및 앨범 소개: https://www.genie.co.kr/magazine/subMain?ctid=1&mgz_seq=4320&pg=1

관련상품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2,500원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서비스문의

REVIEW

게시물이 없습니다

Write All View

Q&A

게시물이 없습니다

Write All 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