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김목인 / 콜라보 씨의 일일 (CD, 캘린더가 포함된 한정반, 예약상품) (해외배송 가능상품)
추천 New

기본 정보
Name 김목인 / 콜라보 씨의 일일 (CD, 캘린더가 포함된 한정반, 예약상품)
Price 14,900원
결제수단 무통장 입금, 카드 결제, 적립금, 실시간 계좌이체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김목인 / 콜라보 씨의 일일 (CD, 캘린더가 포함된 한정반, 예약상품) 수량증가 수량감소 149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DETAIL VIEW


11월 30일 배송예정인 예약상품입니다. (매장수령은 29일 오후부터 가능하며, 매장수령을 원하실 경우 배송메시지에 "매장수령"이라고 기재해 주시면 됩니다. 배송비가 부과될 경우 수령하실 때 환불 또는 적립해드립니다.)



* 소설처럼 하나의 이야기로 구성된 컨셉트 앨범 [콜라보 씨의 일일]

* 4년만에 발표하는 사려깊은 음악가 김목인의 정규3집

* 초도 한정 김목인의 일러스트로 구성된 2018년 캘린더 증정 (온팩)


김목인은 음악가다. 그는 캐비넷 싱얼롱즈의 멤버로 2006년 [리틀 팡파레]를 발표했고, 집시앤피쉬 오케스트라의 멤버로도 활동 중이다. 그는 2011년 1집 [음악가 자신의 노래], 2013년 2집 [한다발의 시선]을 발표해 동료 음악가들의 감탄 섞인 동감을 자아내었다. 덕분에 '음악가의 음악가'라는 이야기를 듣곤 했다. 과장하지 않아도 적당히 입담이 좋은 그의 노래는 사소해 보이는 소재를 비범한 관점으로 다룸으로써 삶을 관통하는 이야기를 담아왔다. 


4년 만에 발표하는 김목인의 정규 3집 [콜라보 씨의 일일]은 소설처럼 구성된 컨셉트 앨범이다. 그에게는 원래 모음곡으로 구상하는 버릇이 있었다. 예를 들어 1집의 "뮤즈가 다녀가다"와 2집의 "그게 다 외로워서래", 일렉트릭 뮤즈 5주년 컴필레이션의 "시란 말이야"는 하나의 뮤지컬을 생각하며 만든 곡들이다. 11곡으로 구성된 [콜라보 씨의 일일]은 콜라보 씨가 하루 동안 시대의 공기를 타고 배회하는 블랙코미디이다. 하지만 콜라보 씨가 옷을 입고 외출을 결심하기까지는 꽤 오랜 시간이 걸렸다. 그는 좀처럼 집을 나서지 않고 계속 모습을 바꾸기만 했다. "콜라보 씨가 비로소 야외로 나온 것은 2년 전 신촌을 걷고 있을 때였다. 문득 '배회하는 남자'라는 단어가 떠올랐다. 나는 곧바로 다양한 풍경을 배치하기 좋은 틀을 찾았다고 생각했다. 그 때부터 내가 시내를 배회하며 보는 이런저런 풍경들을 노트에 모았다. 패스트푸드점에서 보험 안내를 받는 사람들, 갑자기 사라진 집터의 대형 크레인, 기괴한 간판들."


[콜라보 씨의 일일]은 '배회하는 주인공'이 등장했던 소설, "구보 씨의 일일"이나 "율리시즈" 등에서 영감을 받은 앨범이기도 하다. 평범한 외출에 시대의 징후를 담아냈던 이 작품들처럼 [콜라보 씨의 일일]은 개인의 울적한 자화상을 넘어 시대의 공기를 보여주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주인공인 '콜라보 씨'란 이름 역시 이러한 맥락을 담고 있다. "이 즈음 떠오른 것이 '콜라보 씨'라는 이름이었다. 내 주위 어디에서나 콜라보 작업을 홍보하고 있었다. 심지어 마트의 콜라보 상품들까지 있는 것을 보며 이것이 어느 정도 시대의 징후를 드러내는 이름이라 생각했다. 나는 어떤 콜라보레이션은 오히려 손해라는 의미의 짓궂은 공식 하나를 생각해냈다. α X 0 = 0. 정신없기만 하고 뭔가 허전한 주인공에게 어울리는 이름이라고 생각했다." 


3집 [콜라보 씨의 일일]에는 1, 2집 활동을 통해 만난 동료 음악가가 도움을 주었다. 오형석(드럼, 텔레플라이), 이동준(베이스, 집시앤피쉬 오케스트라), 고진수(피아노, 로켓트 아가씨), 홍갑(기타, 싱어송라이터)은 마치 한 밴드처럼 편곡부터 참여해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함께 모여 합주를 하며 예전의 호텔들에서 연주하던 콤보 밴드처럼 연주를 해보자 했다. 장르와 스타일을 구현하되 정통적이지는 않은, 주문이 들어오면 능숙하게 히트 넘버를 연주해내는 밴드. 김목인의 악보는 동료들의 손끝을 통해 재즈에서 포크, 모던록에 이르기까지 다양하게 변주되었다. 그리고 이랑, 강예진(투스토리), 이호석, 시와, 김지원(빌리카터), 이현준(빌리카터), 이성배(오! 부라더스) 등 여러 동료들이 연주와 목소리로 참여했다. 


앨범은 6-70년대 재즈 연주자들이 영화음악을 맡던 시절의 사운드를 가볍게 담은 "콜라보 씨의 외출"로 시작한다. 한숨처럼 집을 나서던 주인공은 '현실은 궁색해도 정신만은 한없이 고고한' "댄디"로 변한다. 그는 우체국에서 "계약서"를 보내고, "지하보도"를 건너 "인터뷰" 장소로 간다. "인터뷰"는 2개의 노래를 포개어 만든 곡이다. 여러 동료 음악가가 함께 코러스 파트를 불렀다. 바쁜 일정 속에서 곡을 쓰던 당시의 심정이 코러스가 된 "걷다 보니"를 지나면 이랑이 코러스로 참여한 "파시스트 테스트"가 발랄하게 비수 같은 농담을 건넨다. 패스트푸드점에서 "깨어있는 음악"을 발견한 뒤에는 우연한 "만남"이 이어진다. 앨범의 곡 중 유일하게 누군가를 만나는 이 곡은 '결혼식에서 오랜만에 만나게 되어 근처에서 커피까지 한 잔 하게 되는 그런 만남'을 그린다. 앨런 긴즈버그의 시 '캘리포니아의 슈퍼마켓'의 패러디인 "마트 오디세이"를 지나 마지막 곡 "SNS"가 흘러나온다. 이 곡은 2015년, 2016년 세상을 떠난 사람들을 생각하며 쓴 곡이다. 얼굴은 알지만 친하지는 않았던 사람들. 이 곡은 지독한 유머와 덤덤함을 유지하다 슬픔을 드러내며 끝난다. 가장 마지막에 쓴 곡이기도 하다.


"몇몇 곡들은 녹번과 을지로의 호텔에 하루씩 묵으며 썼다. 나를 따라다니던 그림자를 혼자 들여다보며 그 곡들의 가사들을 쓸 수 있었다. 나는 이 곡들을 쓰며 주인공과 나의 배회가 왜 그리 산뜻할 수 없었는지를 알게 되었다. 우리의 마음은 우리가 먼 발치에서 겪었던 주위의 죽음들을 기억하고 있었던 것이다. '죽음'이 등장하는 SNS라는 곡을 마지막에 놓기로 했다. 콜라보 씨의 이야기가 내내 '블랙코미디'의 톤을 띠고 있는 것이 그가 슬픔을 참고 있기 때문이었다는 것을 알았기 때문이다. 

하나의 앨범을 작업하고 나면 전작에서도 겪었던 과정들이 떠오른다. 가장 먼저 매력적이면서도 의미를 모를 이미지가 작업을 시작하게 해준다. 하지만 100%를 완성하게 해주지는 않는다. 오랫동안 그 5-6곡들을 관통하는 것이 무엇인지 찾고 나서야 비로소 나머지 곡들을 완성할 축을 찾게 된다. 그런 면에서 왜 많은 창작자들이 작업을 경험이자 탐구라고 하는지 이해하게 되었다. 하루 일을 마치고 기타를 치고 있던 초기의 콜라보 씨는 마치 우주왕복선을 궤도에 올려놓고 버려지는 추진체처럼 이 앨범에 담겨있지 않다. 이 앨범은 2013년-2016년 나와 주변을 감싸고 있던 미묘한 정서가 무엇인지 내 나름대로 탐구한 작품이자 내 무의식이 짙게 반영된 앨범이다."



작사, 작곡 : 김목인

편곡 : 김목인, 이동준, 고진수, 오형석, 홍갑

프로듀서 : 김민규

녹음 : 이재명, 홍라헬 @JM Studio

(보컬, 기타 녹음 : 김민규 @Electric Muse Studio)

믹싱 : oZZang

마스터링 : 김상혁 @Sonority Mastering

커버아트 : 김유인

일러스트 : 김목인

A&R : 조주영, 박정란

Special Featuring : 강아솔, 강예진, 김지원, 윤주미, 이랑, 이성배, 이현준, 이호석, 시와


facebook.com/kimmokin | twitter.com/mokin_ism

electricmuse.bandcamp.com | electricmuse@naver.com

관련상품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2,500원
  • 배송 기간 : 3일 ~ 7일
  • 배송 안내 :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서비스문의

REVIEW

게시물이 없습니다

Write All View

Q&A

게시물이 없습니다

Write All View